History in "BIEAF 2019"

 

환경과 문화의 어울림을 위하여 지구촌 문화예술운동을 실천하는 문화예술행사로 국제 네트워크를 통하여 생태 ECO, 바이오 BIO, 어메니티 Amenity, 녹생성장 Green start 에 관한 환경 운동을 환경예술축제로 승화하여 지구촌 운동으로 실시하자는 뜻을 담고 있습니다.

2000년 7월 한국 부산의 용두산 국제환경예술제 YIEAF 에서 시작되어 2019년 제 17회 BIEAF 를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환경문화연합 UEC 의 지속적인 노력으로 BIEAF 2019 는 다민족 다국가의 지구촌 환경 예술을 논의하고 지속적 발전을 모색하기 위하여 전시, 공연, 학술 등을 교류하는 국제 행사로 만들었습니다.

 

It is a culture and art event that practices the global culture and art movement for the harmony of the environment and culture. Through the international network, the environmental movement on Ecological (ECO), Bio, Amenity, Green Start is sublimated into an environmental art festival to become a global movement. It is meant to do.

In July 2000, the 17th BIEAF was held at the Yongdusan International Environmental Art Festival YIEAF in Busan, Korea. With the continuous efforts of the Environmental Culture Alliance UEC, BIEAF 2019 has been made into an international event for exchanging exhibitions, performances, academics, etc. to discuss and seek sustainable development of multi-ethnic, multi-national global environmental arts

 

개요

▸ 기간 : 

▸ 주최 : 환경문화연합UEC / 주관 : BIEAF-2020 조직위원회

▸ 표현주제 : 원형과 변형